[라이브썰] 삼성전자, 갤럭시폴드 출시 연기 … “손상 대책 마련할 것”
[라이브썰] 삼성전자, 갤럭시폴드 출시 연기 … “손상 대책 마련할 것”
  • 엄상연 기자
  • 승인 2019.04.24 1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가 폴더블폰 갤럭시폴드의 정식 출시를 미루겠다고 삼성전자 뉴스룸을 통해 23일 밝혔습니다.

그동안 미국 주요 매체들이 지적한 스크린 깜빡거림, 스크린 꺼짐, 스크린 줄 생성 등의 각종 결함에 대한 비판이 터져 나오자 이에 대한 종합적인 분석이 필요하다는 판단입니다.

당초 삼성전자는 오는 26일 미국을 시작으로 글로벌 시장에 갤럭시폴드 4G와 5G 모델을 순차적으로 선보일 예정이었습니다.

현재 삼성전자 수원 본사에선 스크린 결함 이슈가 불거진 갤럭시폴드 제품 4개에 대한 정밀 분석이 이뤄지고 있다는 전언입니다. CNBC를 비롯해 더버지, 블룸버그통신, IT 블로거 마르케스 브라운리 등 4명이 썼던 리뷰용 갤럭시폴드입니다.

4개 제품 중 2개는 필름(보호막)을 제거해 발생한 문제였고 나머지 두 개는 소비자 과실이 아닌 제품 자체에 문제가 있는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삼성전자는 공식 입장을 통해 “회수한 제품을 검사해보니 접히는 부분의 상·하단 디스플레이 노출부 충격과 기기 내부에서 발견된 이물질에 의한 디스플레이 손상 현상이 발견됐다”며 “이에 원인을 철저히 조사해 디스플레이 손상 방지 대책을 강구할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그러면서 “제품 완성도를 높이고 새로운 카테고리인 갤럭시폴드의 사용방법에 대해 고객들과 소통을 더욱 강화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진행 = 권오성 아나운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